대산문화

대산문화 표지

무서운시간時間

로마, 산 것도 죽은 것도 아닌 시간 속에서

절대적 비순응주의 비평과 ‘있는 그대로’의 번역

유령작가 X|특집을 기획하며 ①못 먹고 펌 랜딩 ②나는 아무것도 아니다. 나는 아무것도 아닐 것이다. 나는 아무것도 아니고 싶을 수도 없다. ③생시의 여러 단면 ④새로운 계급우화, 좀비 아포칼립스

①‘동아시아’에서 ‘문학’으로 ②마음의 연대 :전 통, 차이, 미래 그리고 독자 ③중·일 참가작가 프로필

고집 피워 될 일이 아닌데

You Imagined, Now You Live - 존 레논과의 인터뷰

“요즘 어디 가서 그런 얘기 하면 큰일 납니다”

아셨겠지, 아시지 않았을까

그 세상에서 자라날 것들

잭 케루악의 집필실 앞에서

밥상

쓰고 또 쓰다, 정통 관인학자의 기록문학

못 쓰는 종이로 비행기를 접는다 비행기는 푸릉푸릉 날아갈 테지 하늘나라 별애기를 태우고 올 테지

새 신문, 새 작품 그리고 새 삶

①대서,마음의 방향 ②이것이 나의 차례

①단추를 채울 때마다 ②눈빛 드라이브

선녀의 아이

첫 번째ㅣ문학이 오는 순간 두 번째ㅣ벼락 맞은 어린 대추나무가 있던 방 세 번째ㅣ 나의 작은 불안 노트 -불안과 문학

2018 대산창작기금ㅣ 자신만의 개성 속에 확보해 낸 심도와 성장가능성 제26회 대산문학상 ㅣ 제26회 대산문학상 시·소설 부문 본심 대상작 선정

만해(萬海)와 무산(霧山), 그리고 백담사

삶의 풍경을 바꾸어 놓은 근대 철도

상상력의 확장, 혹은 축소

한국문학 침체기? 그래도 등불 밝히는 작가·작품들

“한번 해보자, 한번 가보자”

종이의 길과 번역의 결

소설, 보통 사람의 보통 이야기

나뭇잎 물음표들

대산창작기금,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 지원

2018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등

재단 소식

2018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등

2018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작 선정

2018년도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지원대상으로 제25회 대산문학상 수상작 『여수』(서효인 作)의 영역 및 『목신의 어떤 오후』(정영문 作)의 독역 등 17건을 선정, 총 2억여원을 지원했다. 한국문학의 세계화를 위해 우수한 우리 문학작품을 외국어로 번역, 출판하는 ‘한국문학 번역·연구·출판지원’ 사업은 한국문학 작품을 전 세계어권으로 널리 소개하고 보급하고 있다.
부문별 지원대상과 심사위원은 다음과 같다.

 

심사위원
영어 : 윤혜준(연세대 교수), 스티브 캐프너(서울여대 교수) / 불어 : 유석호(연세대 교수) / 독어 : 김태환(서울대 교수), 프리트헬름 베르툴리스(대구대 교수) / 스페인어 : 김창민(서울대 교수) / 일어 : 이한정(상명대 교수), 사와다 노부에(동덕여대 교수) / 중국어 : 김진공(인하대 교수), 강영매(이화여대 교수) / 러시아어 : 박종소(서울대 교수) / 이탈리아어 : 박상진(부산외대 교수) / 베트남어 : 전혜경(한국외대 교수) / 페르시아아어 : 곽새라(한국외대 교수) / 몽골어 : 이안나(전 울란바토르대 교수) / 인도네시아어 : 고영훈(한국외대 교수) / 국문학 : 서경석(한양대 교수)


제26회 대산청소년문학상 문예캠프 개최 및 수상자 선정

재단은 청소년 문학워크숍인 대산청소년문학상 문예캠프를 개최하고 수상자를 선정하였다. 문예캠프는 문예작품 공모에 응모한 8백여 명 가운데 선발된 수상후보 79명을 대상으로 지난 8월 1일(수)부터 3일(금)까지 2박3일간 충남 천안 소재 교보생명 연수원인 계성원에서 열렸다. 문예캠프에는 시 부문에 김병호(협성대 문창과 교수), 김소연, 최두석(한신대 문창과 교수) 시인, 소설 부문에 김인숙, 박덕규(단국대 문창과 교수), 박민정, 임현 소설가 등이 심사위원으로 함께 참여한 가운데 문학강연, 작가와의 대화, 백일장을 비롯하여 영화감상, 체육대회,토크콘서트 등의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되었다. 부문별 수상자는 다음과 같다.



2018 교보인문학석강 <소설, 삶을 담는 그릇> 개최
재단은 교보생명, 교보문고와 함께 2018년도 <교보인문학석강> 하반기 강좌를 8월 30일, 9월 6, 13일 목요일 오후 7시 30분 광화문 교보빌딩 23층 교보컨벤션홀에서 개최한다.
이기호, 김애란, 권여선 소설가의 “소설, 삶을 담는 그릇”이라는 주제로 진행되는 이번 강연회는 ▲1회(8월 30일) 이기호-소설을 통해본 타인에 대한 이해와 공감 ▲2회(9월 6일) 김애란-소설, 삶을 담는 그릇 ▲3회(9월 13일) 권여선-고독과 결핍 이라는 소주제로 구성된다.
강연회는 350석 규모로 무료로 참가할 수 있으며, 자세한 안내 및 참가 신청은 대산문화재단과 교보문고 홈페이지를 통해서 이루어진다. 신청은 선착순으로 마감되며, 강연 당일 7시부터 입장이 가능하다.

 

일반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인문학 강연을 제공하기 위해 2013년부터 시작된 <교보인문학석강>은 분야별로 3회 연속 강연을 진행하여 다양한 분야와 주제를 심도 깊은 강연을 통해 일반 시민들에게 삶과 인문학에 대한 깊은 통찰력과 지혜를 제공하게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