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산문화

대산문화 표지

사랑의전당殿堂

세비야, 유쾌한 열정과 빈티지의 황홀

“외교는 불가능을 가능으로 만드는 예술”

파리-평양-서울을 달리는 평화열차를 꿈꾸며

한국인의 의식현상학, 시험판

이상 소설 「날개」 이어쓰기 ①사이렌이 울릴 때 ②마지막 페이지 ③1교시 국어영역 ④우리들은 마음대로 ⑤진술에 따르면 ⑥대합실에서

“역사를 알 때 예술의 추상주의를 알 수 있다”

총·균·새

모든 시들이 등단작이다

1977년 매일신춘문예 시상식

다 락

불교 진리를 향한 끊임없는 여정

울음에 관하여

감동은 현실을 구원하는가

태양이 한 마리 곤충처럼 밝게 뒹구는 해질녘, 세상은 한 송이 꽃의 내부

①만찬 ①그럴 때가 있다 ②절 전화 ②고구마의 말

①북쪽 별을 찾아서 ②미래과거시제

첫 번째|마침표 유감 두 번째|아주 흔한 위로 세 번째|텍스트와 세계 네 번째|집을 떠나 집으로

①전후 국가재건 토목사업에 헌신한 ‘후반기’ 모더니스트 ②시대를 풍미한 『얄개전』을 쓴 딸바보 ③시와 후학과 커피를 사랑한 ‘동해안의 시인’

그리운 예술가(藝술架)

되돌릴 수 없는 7년, 되살리지 못한 7년

조선미술전람회와 사군자

치명적인 것들

다채로웠지만 2% 부족한……

탄뎀번역을 소환함

“말로 놀라게 하지 않으면 죽어서도 쉬지 않겠다”

라틴아메리카에서의 타는 목마름

대산창작기금,외국문학 번역지원

2018 외국문학 번역지원 공모,수요낭독공감 6월 행사 등

재단 소식

2018 외국문학 번역지원 공모,수요낭독공감 6월 행사 등







우수한 외국문학을 올바로 이해, 수용하여 세계문학과 한국문학과의 교류의 장을 넓히기 위해 시행하는 외 국문학 번역지원 사업의 2018년 공모를 진행한다. 공모를 위해 문학적 가치와 각 어권의 대표성을 가지는 작 가·작품들로 우선번역대상 작품목록을 구성하였고 이 작품들을 중점적으로 번역, 소개해나갈 예정이다. 이러 한 기획에 맞추어 적정한 번역가가 없을 경우 번역가 지명제를 시행하고 있다. 신청을 원하는 사람은 재단에서 작성한 우선번역대상작품 목록을 참조해 작품을 선정, 번역하면 된다. 지정목 록의 작품과 대등한 가치가 있거나 해당 어권을 대표한다고 인정되는 작품일 경우 지정작 외의 작품으로도 신 청 가능하다. 신청자는 번역지원 신청서(소정양식)를 작성하여 번역대상 작품의 첫 부분을 번역한 원고와 함께 제출하면 된다.
신청기간은 6월 1일(금)부터 8월 31일(금)까지이다.






서울특별시, 교보문고, 대산문화재단의 공동주최로 열리는 수요낭독공감 6월 행사가 6월 9일, 20일, 27일 세차례에 걸쳐 교보문고 광화문점 배움과 영등포점 티움에서 진행된다.
수요낭독공감은 우리 생활에 낭독문화가 자리 잡게 하기 위한 취지에서 2013년 처음 시행되었다. 이후, 정례화된 낭독행사를 통해 각 문학단체에 소속되어 있는 작가들을 대중에 소개하는 기회를 제공하였고, 책으로만 만나던 다양한 분야의 작가를 직접 만나 소통할 수 있는 자리를 마련하여 독자들과 일반 시민으로부터 큰 호응을 받고 있다.
일반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수요낭독공감은 12월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공휴일 및 연휴 전후 제외)에 진행된다. 자세한 일정은 대산문화재단 홈페이지(www.daesan.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재단은 교보생명과 함께 청년 리더 육성 프로젝트 ‘대학생 동북아 대장정’의 무대를 아시아 전역으로 넓힌 ‘2018 대학생 아시아 대장정’을 개최한다. 올해는 <청춘혁명! 꿈틀거리는 베트남에서 미래로 가는 열쇠를 찾다> 를 주제로 아시아 신흥강국으로 떠오르는 베트남에서 스무살이 꿈꾸는 청춘혁명의 길을 찾는다. 호치민, 벤째 성 등지에서 프랑스의 오랜 식민지배와 냉전 체제로 인한 분단을 겪었으나 통일 이후 급속한 경제 발전을 이루 고 현재 우수한 인터넷 인프라를 바탕으로 아시아의 신흥 강국으로 떠오른 베트남의 역동적인 과거와 현재, 그 리고 미래를 만난다. 또한 베트남의 영원한 지도자이자 세계사적으로도 탁월한 정치적 지도력을 인정받는 리더 호치민의 삶을 만난다.
2002년부터 ‘대학생 동북아 대장정’으로 시행되어 17회째를 맞은 본 프로그램은 올해부터 탐방 무대를 아시아 전역으로 확대하고 행사명도 ‘대학생 아시아 대장정’으로 바꾸었다. 미래의 주역인 대학생들이 바람직한 아시아 미래상을 갖춘 청년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현장 체험 및 교육의 기회를 제공한다. 참가신청은 국내외 대학생을 대상으로 5월 9일(수)부터 6월 3일(일)까지 대학생 아시아 대장정 홈페이지에서 진행하며 이후 서류 및 면접 전 형을 통해 최종 참가자 60명을 선발한다. 최종 선발자들은 여름방학 중 2박 3일간의 리더십캠프와 오리엔테이 션을 마친 후 7박 8일 간의 여정에 올라 문화탐방, 체력단련, 해외 대학생 교류, 그룹별 소주제 활동의 프로그램 등을 진행하게 된다. 아울러 아시아프론티어클럽 회원이 되어 지속적인 리더십 교육, 문화프로그램, 사회봉사 프로그램 등을 제공받게 된다.
자세한 안내는 대학생 아시아 대장정 홈페이지(daejangjung.kr)를 통해서 확인할 수 있다.